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Posted 2018/02/12 01:27, Filed under: 일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용!!!>_<
저는 열심히 원고를 하고 있습니다~
사진은 주말에 만들어서 신랑이랑 먹었던 팬케이크.... 시럽대신 꿀을 뿌리고 사이사이 직접 조린 사과잼을 올렸는데 생각보다 달았고.... 반짝반짝 좔좔 윤기가 흘러야 이쁠텐데 찍어야해!! 하고 폰 가져오는 사이에 팬케이크가 흡수해버렸어....ㅜㅜㅜ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위에도 다녀왔습니다^*^ 레진 사옥 앞 2차 시위..... 하필 그날 닥친 역대급 한파.... 사옥 앞에 모였는데 낮 내내 햇빛도 안비치고....진짜....넘 추울까봐 살 생각 없었던 롱패딩도 급 질렀고......핫팩 덕지덕지 붙이고 해서 몸은 괜찮았는데 돌 블록에서 올라오는 냉기가 장난 아니더라구요;;;; 다들 발 시려워서 동동 구르고 핫팩 신발안에 새로 넣구.... 밖에 나와서 한파속에 오래 서있어본게 처음이라;;; 집순이 집돌이 작가들이 이날씨에 시위까지 하게 하고 진짜 레진 빨리 망해라......
시위 주도하신 작가분들 연대분들 진짜 멋지셔요. 오늘은 국회기자회견도 하고 계심....레진 너네 잘못걸렸어.....갑질 못잃어 광광대다가 여기까지 왔고; 이왕 이렇게 된거 업계의 병폐 싹 끌어안고 망해줬으면 좋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새 워낙 계속 추운 날들이 계속되어서 우리 꼬꼬마 맘껏 나가 뛰어놀지도 못하고.... 바닷가에 바람쐬러 나갔는데 커피 마시러 들어갔던 편의점에서 차가운 캔음료에 꽂혀서 들고 다니더라구요 ㅜㅜ 넘 귀엽긴 한데 너 손 안시렵니.... 장갑 끼워주려고 하면 빼앵 울고 싫다고 벗어버리고;;;; 칼바람속에 캔 들고 있는거 보기 괴로워서 따뜻한 커피잔을 바꿔들려줬어요..... 응 이게 엄마 보기엔 낫구나... 귀엽다 ㅜㅜㅜㅜ 손 쪼꼬매서 잔 큰거 봐 ㅜㅜㅜㅜㅜㅜ 물론 저러고 돌아다니다 넘어져서 다 쏟았습니다...ㅜㅜㅜㅜㅜㅜ

내일은 발렌타인 데이!!! 모레는 또 설 연휴네요!!!
언브레이커블 마스터는 아직 개별 페이지 서비스를 시작하지 않았어요. 윙크에서 10화 이상 연재가 된 후에, 어느정도 회차가 쌓이면 이벤트와 함께 오픈하실거라고 해요. 그때 되면 또 알려드리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행복하세요~~!!!!!!
2018/02/12 01:27 2018/02/12 01:27

Trackback URL : http://juneuho.cafe24.com/tc/diary/trackback/96

Please leave a comment.

  1     2     3     4     5   ...   94